▒ 기/독/북에 오신 것을 진심으로 환영합니다.
 
Shopping /HOME/떊븰깮솢/떊븰씪諛
 
 
    신앙생활
    목회
    신학
    기독교문학
    주석/전집류
    기타서적
    정기간행물
    CD제품
    새책코너
    900원코너
    일반서적
    대학서적
    어린이
    청소년 문고
    일반 문학


 
◈ 페이퍼 학습법
   
 
  도서코드 >>  80551
  도 서 명 >>  페이퍼 학습법
  출 판 사 >>  규장
  저 자 >>  여선구
  상 태 >> 
  출판년도 >>  2003
  포인트 >>  20 원
  판매가격 >>  3,500
  구입수량 >>   재고:1권(개)
 
서 적 소 개

서울대 두번 졸업한 여선구원장의 성적향상축지법
실제적이고 구체적으로 공부방법의 비밀을 가르쳐 드립니다

누구나 할 수 있다, 공부방법의 혁명!!
공부하는 방법을 모를 때 쉽게 포기하고 방황합니다.
여기 많은 성적 향상 성공 사례와 좋은 결과로
입증 되고 검증된 확실한 공부 방법.
믿고 실천해 보세요. 성적표에 기적이 일어납니다.

*이 책을 꼭 읽어야 할 사람들의 공부 스타일*
-자신의 공부 방법이 바로 아래의 상황이라면 이 책을 꼭 읽어보세요-

1.앞부분만 까맣다
조금 하다 중단하니 맨날 처음부터 다시 시작할밖에...

2.깜지의 맹점
습관처럼 아무런 생각없이 적는 시험지가 무슨 소용?

3.완벽주의
책에 외울 내용이 보이면 그냥 못 넘어가는 완벽주의.
결국 다 외우지도 못하면서...

4.한탕주의
한 푼 두 푼 모아야 돈이 쌓이듯, 공부도 마찬가지다.

5.30분 지구력
30분 공부하면 사라지는 아이들의 관심사, \"냉장고는 안녕하신지?\"

6.실천 없는 계획
계획 세우고 본펜 고치고, 정작 공부는 언제 하지?

7.시험준비는 한 달 전부터 시작하지만
솔직히, 열흘 전쯤이나 돼야 정신차리지 않니?

8.식곤증
라면 먹고, 커피 먹고, 과일까지 먹고 나면, 그 다음엔 졸려서 잔다.

9.모든 잘못은 엄마한테 있다?
\"새벽에 왜 깨워주지 않았어요?\" 전날 TV보다 늦잠 잤으면서...

10.하룻밤을 새면 3일은 혼수상태
밤 새고 사나흘 혼수상태면 남는 게 무엇일까?

11.토론식 공부의 맹점
\"공부는 말로 하는 게 아니란다.\"

12.책을 파고 또 파고
\"차라리 땅을 파라. 책은 읽는 것이다.\"


페이퍼학습법 이란?
처음 요약페이퍼를 만들며 공부하는데 5시간
그러나 복습하는데 걸리는 시간은 10분이면 짱.

흔히 공부를 한다고 하면 한 권의 책을 다 읽어 그 내용을 정리하고,
중요한 부분을 다시 요약해서 외우는 것을 말한다.
이 정도는 누구나 알 수 있고 또 누구나 할 수 있다.
하지만 그것을 어떻게 실천하느냐 하는 것은 문제가 다르다.
페이퍼 학습법은 이러한 학습 과정을 좀더 효과적으로
만들어 주고 다듬어 주는 공부 방법이다.
페이퍼 학습법이란, B4 사이즈의 백지를 사용하여
공부한 내용을 한 눈에 볼수 있도록 정리하는방법이다


아무리 대학입시 경쟁률이 낮아지고 열린교육의 중요성이 강조되는 상황이라도 청소년의 고민거리 제1호는 여전히 학교 성적이다. \"공부를 해도 성적이 오르지 않아요\"라며 한숨짓는 학생들을 위해 \'페이퍼 학습법\'이란 학습법을 담은 책이 실물크기의 컬러 샘플북과 함께 출시되었다.

\'페이퍼 학습법\'이란, B4 사이즈(257×364)의 백지를 사용하여 공부한 내용을 한눈에 들어오도록 정리한 다음 페이퍼만 들고 다니며 반복해서 학습하는 방법을 말한다.

「페이퍼 학습법」의 저자 여선구 원장은 서울대학교 해양학과를 졸업한 후, 전공을 바꾸어 치의대에 입학하여 20여 년간을 서울대학교에서 공부했다. 전공을 바꾸어가며 공부하는 오랜 기간 동안, 그는 성공적으로 학업을 수행하기 위해 효과적인 학습법이 필요했고, 그래서 자연스럽게 개발하여 익히고 활용한 결과 만들어진 학습법이 바로 이 페이퍼 학습법이다.

또한 20년이 넘는 교회학교 중고등부 교사 경력을 통해 학생들에게 성경공부는 물론 이 학습법을 직접 지도해왔고, 저자의 지도에 충실히 따른 학생들 모두 크게 성적이 오르는 체험을 할 수 있었다.

\"공부할 때 속도가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해서 진도를 많이 나가고 책을 몇 번이나 떼었다고 자랑하는 친구들이 있습니다. 그러나 결국 기억나는 것은 많지 않죠. 속도는 좀 느리더라도 한번 공부한 것을 잊어버리지 않는 것이 중요합니다. 이것이 페이퍼 학습법을 개발하게 된 동기이죠.\"

페이퍼의 용도는 매우 다양하다. 수업 내용을 적은 수업(school) 페이퍼, 각 교과서를 정리한 과목별(subject) 페이퍼, 시험에 대비한 시험(term) 페이퍼, 영어나 제2외국어의 단어를 정리한 단어(word) 페이퍼, 그리고 수학이나 과학 과목의 공식을 정리한 공식(formula) 페이퍼 등이 그것이다. 저자는 페이퍼 학습법의 장점은 만들기는 어려워도 일단 만들어놓으면 반복해서 같은 공부를 하지 않아도 되고, 잘 외워지고, 전체를 한눈에 볼 수 있는 것이라고 말한다.

\"이젠 예수도 잘 믿고 공부도 잘 할 수 있다.\"는 타이틀처럼 이 책은 현실과 신앙 사이의 괴리감으로 고민하는 청소년에게 유용한 학습법의 지침을 가르쳐 줄 것이다.




[본문 115~119쪽 \'3부 실전 페이퍼 학습법\'중에서]

1장 페이퍼의 기본정신

책을 아무리 많이 읽어도 정리되어 있지 않으면 말짱 도루묵.
책 100권 읽은 사람보다 10권만 읽어도 정확히 그 내용을 자기것으로
만들어 남에게 이야기해줄 수 있는 사람이 낫다. 많은 양을 걸러서 추리고,
전체 내용을 한눈에 보게 하는 것이 바로 전천후 페이퍼 마인드.

현대사회는 정보 습득의 사회이다. 책도 많다. 그러나 그 많은 책을 다 읽을 수는 없다. 또 읽는다고 해도 그것을 온전히 자기 것으로 만들기는 어렵다. 학생들의 경우 공부할 양이 많다. 그리고 늘 공부를 하고 있다. 그렇지만 실제로 우리가 꼭 알아야 할 내용은 그리 많지 않다. 많은 양의 정보를 걸러서 꼭 알아야 할 내용만 추리는 것, 또 전체 내용을 한눈에 볼 수 있도록 돕는 것이 페이퍼의 기본 정신이다.
사람들은 평생 동안 새로운 정보를 습득하면서 살아야 한다. 새로운 정보를 대할 때마다 부담스럽고 싫어지는 이유가 무엇인가? 반복해서 보아야 하고 억지로 외워야 한다는 부담감 때문이다. 책을 100권 읽은 사람보다 10권만 읽었더라도 정확히 그 내용을 기록하여 남에게 읽은 내용을 이야기 해줄 수 있는 사람이 성공할 가능성이 높다. 페이퍼의 기본 정신은 그동안 공부를 하려고 해도 공부할 방법을 잘 몰라서 공부를 못했거나, 머리가 나쁘다고 생각하여 공부를 포기한 학생들이 스스로 차근차근 자기 실력을 쌓아갈 수 있도록 도와주고자 하는 데 있다.
남에게 보이기 위해 빠른 속도로 진도를 나가거나 많은 양을 공부했다고 자랑하지 말자. 한 번을 공부하더라도 좀더 확실하게 자기 지식화하여 정리하고 이를 축적시키며 나간다면, 어제보다는 오늘이 더 나은 실력과 지식을 소유하고 발전해가는 인간상을 구축할 수 있게 된다.
이 페이퍼 학습법을 사용하면 늘 열등의식에 젖어있던 친구들도 우등생의 반열에 들 수 있다고 확신한다. 이 페이퍼 학습법의 가장 큰 목적은 기억한 것을 빠져나가지 못하게 하자는 것과 전체를 한눈에 보자는 것이다.


2장 페이퍼 작성 방법

교과서를 무협지처럼 볼 수 있다면 이미 득도의 경지.
무협지 등장인물의 이름은 외우려 하지 않아도 절로 외워진다.
한꺼번에 완벽하게 공부하려는 건 지나친 욕심. 먼저 가볍게 빨리 읽고나서
개요를 잡고, 요점만 옮겨 적는 습관을 들어라. 공부는 습관이다.

*첫번째 단계-무조건 끝까지 읽어라
학생들이 공부하면서 가장 자주 경험하게 되는 일을 무엇인가? 바로 책을 보다가 마는 일이다. 만약 무협지나 판타지 소설이라면 어땠을까? 그런 종류의 책이라면 밤을 새가면서까지 몇 권이라도 읽었겠지만, 정작 중요하게 외워야 될 책은 그렇게 하지 못한다. 서론에서 이야기했다시피 공부하지 못하는 이유 가운데 하나는 완벽주의 성향이다. 무조건 외우려고 하고 한꺼번에 철저하게 공부하려다보니 도리어 효과가 떨어진다는 말이다. 그렇게 긴장을 하니까 더 안 된다. 끝까지 공부할 수가 없다.
학생들은 무협지를 좋아한다. 교과서도 무협지처럼 부담 없이 끝까지 읽을 수만 있다면, 누구나 공부를 잘할 수 있지 않을까? 무협지나 소설은 주인공이 누구인지 꼭 그 이름을 외우려고 하지 않아도 읽다보면 반복되어 나오기 때문에 저절로 외워진다. 그렇다면 마찬가지로 우리가 꼭 외워야 할 책도 그것을 외우려고 하는 마음만 없어진다면 오히려 쉽게 외울 수 있지 않겠나 하는 이론이 성립될 수도 있다.
따라서 어떤 책을 읽으려고 집어들었으면 무조건 초록색 펜도 들어라. 형광펜같이 희미하거나 부담 없는 색상의 펜을 들고 일단 책을 끝까지 읽으라는 것이다. 한 챕터만 보는 경우라면 끝까지 보는 데 한 시간도 걸리지 않는다. 단, 자세히 보려 하지 말고 대충대충 보라. 읽는 동안 외워야겠다고 생각되는 부분이 있으면 무조건 밑줄을 긋고 넘어가라. 이때 굳이 외우려고 하지 말라. 아예 \'절대 외우지 않겠다\'는 독한 마음을 먹는 게 낫다. 부담을 갖게 되면 끝까지 읽기 힘들다.
그렇게 줄을 그으면서 다 읽으면 전체에 어떤 내용이 있는지 알게 되는데, 이것이 첫번째 단계이다.

*두번째 단계-파란 색 펜을 들어라
이렇게 가볍게 읽는 일은 두세 번 반복해봐야 발전이 없다. 단 한 번이면 족하다. 두 번째로 책을 읽을 때는 이미 전체의 내용을 대강 알고 있기 때문에 무엇이 중요한지 더 잘 판단할 수 있게 된다. 따라서 두 번째 읽을 때는 처음과는 다른 색상의 펜을 들고 조금은 관심을 더 기울여가며 읽어나간다. 이때는 처음에 쓴 펜보다는 조금 더 진한 색깔의 펜을 사용하는 게 좋다. 나는 파란 색 펜을 권한다.
보통의 책은 5개 내지 10개의 장으로 이루어져 있다. 그런데 이렇게 두 번 읽기 시작하면서부터는 꼭 1장부터 읽어야 된다는 법은 없다. 3장의 내용을 알고 싶다면 3장부터 먼저 시작해도 괜찮다. 그렇게 할 수 있는 것도 먼저 책 전체를 다 읽었기 때문이다. 책 전체에 무슨 내용이 담겨 있는지 다 알기 때문에 두 번째 읽을 때부터는 어디를 먼저 읽어도 상관이 없다. 가령 생물과목을 예로 들어보자. 생물 교과서의 내용은 생물의 종, 식물과 동물의 종류, 각 생물의 작용, 기관, 유전과 진화 순으로 나누어져 있다. 그런데 두 번째 공부하면서부터는 유전과 진화 부분을 먼저 공부하고 싶다면 그 내용부터 공부할 수 있는 전제는 첫번째 공부에서 대충이라도 한 번 다 읽어두었어야 한다는 것이다. 책은 처음 한번 잡으면 끝까지 읽어야 한다. 이것이 페이퍼 학습법의 기본 정신이다. 무슨 일이 있어도 한번 잡은 책은 다 읽는다. 그러면 그 책의 개요가 무엇인지 알 수 있다. 이것은 습관이다. 습관이 되지 않으면 안 된다.




1부 공부는 하고 싶은데 공부가 안돼요
*1장 공부가 안 되는 수레바퀴
앞부분만 까맣다/깜지의 맹점/완벽주의/한탕주의/30분 지구력/실천 없는 계획/시험준비는 한달 전부터 시작하지만 /식곤증/모든 잘못은 엄마한테 있다?/하룻밤을 새면 3일은 혼수상태/토론식 공부의 맹점/책을 파고 또 파고

*2장 공부를 포기하는 이유
정석을 다 풀고도 성적은 제자리에 /자꾸만 잊어버리는데/전부 외우려는 극단주의/읽어도 이해가 안되고/복습은 하기 싫고/무조건 다 외워버릴까?/나는 머리가 나쁜가봐

*3장 공부를 포기할 수 없는 이유
스트레스를 받아요/특별히 다른 방법이 없다/한국은 알고보면 기회의 나라/자녀교육 대비용/꼴찌 동지의 배반/기독 학생의 긍지

*4장 필승 공부 전략
밑 빠진 독에 물 붓기는 이제 그만/눈덩이 이론/고생은 한 번으로 족하다/기억에 손잡이를 달자/한눈에 바라보기/어제보다 오늘이 낫고

2부 누구나 할 수 있는 페이퍼 학습법
*1장 이것이 페이퍼 학습법이다
B4가 제일 좋더라

*2장 페이퍼의 종류
과목별 페이퍼/단어 페이퍼/수업 페이퍼/공식 페이퍼/시험 페이퍼/영문법/ 페이퍼/한자 페이퍼/수학문제 페이퍼/실험 페이퍼/보충 페이퍼/영어 교과서 페이퍼/성경 페이퍼/성경암송 페이퍼/행정.사법고시용 페이퍼

3부 실전 페이퍼 학습법
1장 페이퍼의 기본 정신
2장 페이퍼 작성 방법
3장 페이퍼 학습법 성공 사례
4장 페이퍼 사용법
5장 페이퍼의 효과

4부 블록 학습법과 피겨 학습법
1장 이것이 블록 학습법이다
2장 블록 학습법의 사례
3장 피겨 학습법
4장 자세 학습법

에필로그
언론에서 본 페이퍼 학습법
감사의 글
발행인의 변




\"페이퍼 학습법 효과 아십니까\"

“공부는 속도보다 그 내용을 얼마나 자기 것으로 소화하느냐가 더 중요합니다.진도에 급급하기보다 배운 내용을 최대한 기억하고 활용토록 하는게 바람직한 공부법입니다”

현직 치과의사로서 서울대를 두번이나 졸업한 여선구씨가 최근 ‘페이퍼 학습법’(규장)을 펴냈다.페이퍼 학습법은 여씨가 수험생활 중 체득한 경험을 바탕으로 고안해낸 독창적 공부법.

처음 공부할 때 페이퍼를 만들고 그 뒤부터 이를 ‘기억의 지렛대’로 삼아 반복학습하면 효과가 극대화된다는 게 여씨의 지론이다.

여씨는 처음 페이퍼를 만들 때는 진도가 더뎌 다소 짜증이 나더라도 일단 완성된 페이퍼를 두세차례 반복해 들여다보면 진도도 빨라지고 배운 내용도 일목요연하게 정리된다고 말했다.

여씨는 “중·고등학교 특강이나 교회 주일학교에 이 방법을 적용한 결과 놀랄 만한 효과가 나타났다”며 “적절한 공부법을 몰라 고민하는 이들이 많은 것을 보고 책 출간을 결심했다”고 설명했다.

여씨는 중·고등학생뿐 아니라 승진시험이나 고시공부를 하는 경우에도 페이퍼 학습법이 효과적이라며 실제로 상당수 고시생이 이같은 방법을 쓰고 있다고 말했다.

여씨는 독자들의 이해를 돕기 위해 자신이 수험생활 중 사용했던 각종 학습용 페이퍼를 책 속에 예시해 놓았다.

“지능이 처져 공부를 못하는 사람은 거의 없습니다.효과적인 공부법을 몰라 성적이 처지는 경우가 대부분이지요.이 책이 학습의 길잡이가 되기를 바랄 뿐입니다”

85년 서울대 해양학과를 나온 여씨는 그해 서울대 치과대에 입학했으며 개원한 90년부터 3년간 극동방송에 의학칼럼을 썼다.현재 서울대 보건대학원 박사과정에 재학중이다.

- 국민일보 / 2001.03.29 / 이병모기자




여선구


1979-1985 서울대학교 자연과학대학 해양학과(해양지질학 전공)
1985-1990 서울대학교 치과대학
1990 여치과의원 개원
1990 극동방송 ‘사랑의 매일편지’ 의학칼럼 방송(3년간)
1990 「빛과 소금」의학칼럼 연재(6개월간) 1995 서울대학교 보건대학원 보건학 석사과정(졸업논문 ‘기능적 교정방법으로 악관절 기능장애 치료를 받은 청소년들의 신장과 증상 변화에 관한 연구’)
2000-2002 서울대학교 보건대학원 보건학 박사과정
2002-2005 미국 보스턴 텁츠대학(TUFTS UNIVERSITY) 치과대학 석사 및 수련의과정 수료
2006 미국 보스턴 텁츠대학(TUFTS UNIVERSITY) 치과대학 석사 졸업, 졸업논문 ‘하악골과 두경부의 생역학적 관계 규명’(영문)
현재 서울텁츠치과(Seoul Tufts Dental) 원장, 교회교사

약력
1979-1984 서울 성일교회 중고등부 교사
1985-1999 안양 새중앙교회 고등부 교사(안수집사 임직)
2000-2002 서울 주님의교회 고등부 교사
2002-2006 미국 보스턴 소망교회 Youth Group Teacher
2007-2008 페이퍼학습법 강의
2009-2012 온누리교회 고등부 교사

 


Copyright ⓒ 2001 기독북. All Rights Reserved E-MAIL : pcline26@hanmail.net
사업자등록번호:411-90-72059. 사업장주소: 목포시 산정동 1755-13 기독북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200446호
전화 061-272-5121